총 게시물 169건, 최근 0 건

11/26(토)호세아13:1~16 이스라엘은 망할 것이다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16-11-23 (수) 11:44 조회 : 98

"에브라임이 말만 하면 모두 떨었다. 이스라엘이 그렇게 에브라임을 우러러보았는데, 바알 신을 섬겨 죄를 짓고 말았으므로, 이제 망하고 말았다.

그런데도 그들은 거듭 죄를 짓고 있다. 은을 녹여 거푸집에 부어서 우상들을 만든다. 재주껏 만든 신상들, 그것들은 모두 세공업자들이 만든 것인데도, 그들은, 신상 앞에 제물을 바치라고 하면서, 송아지 신상들에게 입을 맞춘다.

그러므로 그들은 아침 안개처럼 되고, 이른 새벽에 사라지는 이슬처럼 것이다. 타작 마당에서 바람에 날려 나가는 쭉정이처럼 되고, 굴뚝에서 나오는 연기처럼 것이다.

그러나 나는, 너희가 이집트 땅에 때로부터 너희의 하나님이다. 때에 너희가 아는 하나님은 나밖에 없고, 말고는 다른 구원자가 없었다.

나는 광야에서, 메마른 땅에서, 너희를 먹이고 살렸다.

               

그들을 먹였더니 먹는 대로 배가 불렀고, 배가 부를수록 마음이 교만해지더니, 마침내 나를 잊었다.

그래서 내가 그들에게 사자처럼 되고, 이제는 표범처럼 되어서, 길목을 지키겠다.

새끼 빼앗긴 암곰처럼 그들에게 달려들어, 염통을 갈기갈기 찢을 것이다. 암사자처럼, 자리에서 그들을 뜯어먹을 것이다. 들짐승들이 그들을 남김없이 찢어 먹을 것이다.

이스라엘아, 네가 나를 대적하니, 너를 돕는 자를 대적하니, 너는 이제 망했다.

왕과 대신들을 세워 달라고 조르더니, 도대체, 너의 왕이 지금 어디에 있느냐? 너를 구원하라고 하여라. 대신들이 지금 어디에 있느냐? 너의 모든 성읍에서 샅샅이 찾아보아라. 너를 궁지에서 건져 달라고 하여라.

               

내가 홧김에 너에게 왕을 주었으나, 분을 참을 없어서 너의 왕을 없애 버렸다.

에브라임의 허물을 적은 문서를 모두 모았고, 죄상을 적은 기록을 모두 보관하고 있다.

에브라임이 다시 태어나는 진통을 겪고 있다. 그러나 그는, 때가 되었는데도 태를 열고 나올 모르는 미련한 아들과도 같다.

내가 그들을 스올의 권세에서 속량하며 내가 그들을 사망에서 구속하겠다. 사망아, 재앙이 어디 있느냐? 스올아, 멸망이 어디 있느냐? 이제는 내게 동정심 같은 것은 없다.

이스라엘이 비록 형제들 가운데서 번성하여도, 사막에서 동풍이 불어오게 터이니, 주의 바람이 불면 샘과 우물이 모두 말라 버리고, 귀중한 보물상자들도 모두 빼앗길 것이다.

               

사마리아가 저의 하나님에게 반항하였으니, 이제는 죄값을 치를 수밖에 없다. 사람들은 칼에 찔려 쓰러지고, 어린 아이들은 박살 나고, 아이 여인들은 배가 찢길 것이다."


   

HOME

교회소개

환영의글
담임목사 소개
비전과 사명
섬기는 사람들
예배시간&오시는 길

말씀

주일예배설교
수요예배설교
새벽예배설교
목양칼럼
읽는말씀(English&Korean)
Bible Time
성경필사

양육

유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한국학교
하람 청년부
소망대학
Troy Hope
KKCA

선교

선교통신
케냐선교
중국 · 연변 · 북한선교
몽골선교
방글라데시선교
태국선교
페루선교
아이티선교
북미(미국)
우크라이나선교
기타선교권

나눔터

공지사항
찬양영상
사진 게시판
새가족 사진게시판
새땅지